[김덕희 칼럼](32)동부두의 풍+경
[김덕희 칼럼](32)동부두의 풍+경
  • 김덕희 기자
  • 승인 2019.06.17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제주시 동부두 풍경

혼자라도 행복한 시간 즐기지 않는가
혼자 가벼운 발걸음 재촉하며
만끽하는 시간 있어,

쓸쓸함이 밀려 온다 해도
그 쓸쓸함까지 다 바다에 
던져 버릴 만큼



시간이어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