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한라칼럼](81) 행복한 비명
[장한라칼럼](81) 행복한 비명
  • 뉴스N제주
  • 승인 2021.02.17 20:2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카시/장한라 시인
도서출판 시와실천 대표

행복한 비명

뭉크에 대해 이야기하며 오른
윗세오름 정상에서
우연찮게
그의 자화상을 만났다

감동 그 이상의 감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안미자 2021-02-18 11:52:12
축하합니다. 장시인님^^
뭉크의 절규를 보러 윗세오름을 올라가봐야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