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추석 대비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중점관리
서귀포시, 추석 대비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중점관리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1.09.07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휴 전 자율점검 유도, 연휴기간 상황실 운영, 연휴 후 기술지원 등 3단계 추진
연휴 전 자율점검 유도, 연휴기간 상황실 운영, 연휴 후 기술지원 등 3단계 추진
연휴 전 자율점검 유도, 연휴기간 상황실 운영, 연휴 후 기술지원 등 3단계 추진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추석 명절 대비 환경오염을 예방하기 위하여 9월8일부터 9월30일까지 관내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244개소 중 4종사업장 45개소(대기 27, 수질 18)에 대하여 중점관리를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배출사업장 중점관리는 실효성 제고를 위해 3단계로 추진한다.

(1단계) 추석 연휴 전(9.8~9.17)에는 중점관리 사업장을 대상으로 사전계도와 안내문 발송 등을 통하여 자율점검을 유도하고,

(2단계) 추석 연휴 기간(9.18~9.22)에는 환경오염사고 대비 상황실 [녹색환경과(주간), 시청 당직실(야간)]을 운영 비상체계를 유지한다.

(3단계) 연휴 후(9.23~9.30)에는 1·2단계 기간 중 문제발생 등 관리가 필요한 업소 등을 재점검하고 기술지원도 병행할 계획이다.

중점관리 기간 중 위반행위가 경미한 경우 즉시 현장시정토록 조치하고, 고의·상습적 중대한 위반행위의 경우에는 관련 법규에 따라 고발 등의 행정처분을 하는 등 강력히 조치해 나갈 방침이다.

또한, 취약업체에 대해서는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에 기술지원을 의뢰하여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정상가동을 위한 운전 요령을 습득하게 하는 등 자율적인 환경개선 능력을 배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

고철환 서귀포시 녹색환경과장은 “시민들에게 각종 환경오염행위 발견 시 상황실(☏760-2921 또는 국번없이 128)로 신고해달라는 당부와 함께, 추석 연휴 특별점검 및 상황실 운영을 통해 고향을 찾은 시민들이 안심하고 쉴 수 있는 편안한 명절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