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청 퇴직 지방공무원, 한수풀도서관서 코로나 바이러스 방제 봉사활동
교육청 퇴직 지방공무원, 한수풀도서관서 코로나 바이러스 방제 봉사활동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0.02.11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가족 사랑하는 모습 퇴직 후에도 변함없어, 몸은 떠났지만 마음만큼은 영원한 현역

교육청 퇴직 지방공무원들이 중국에서 시작된 코로나 바이러스가 대한민국은 물론 제주도에서도 안심할 수 없는 위급한 상황으로 치닫고 있어 이에 대한 유발요인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하여 10일 도서관 정기휴관일에 맞춰 한수풀도서관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방제 봉사활동에 발 벗고 나섰다.

이번 코로나 바이러스 방제 봉사활동에 함께한 한 퇴직공무원은 “교육청 사랑은 퇴직 후에도 변할 수가 없고, 몸은 떠났지만 마음 만큼은 영원한 현역”이라 말하며 비단 한수풀도서관뿐만 아니라 도움의 손길이 필요로 하는 교육기관은 어디든지 찾아갈 수 있으며,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고 싶다고 밝혔다.

한수풀도서관 관계자는 "퇴직 지방공무원의 경험과 전문성을 활용한 도서관 봉사활동, 재능기부, 각종 행사 지원의 장을 마련하고, 평균수명 연장으로 퇴직 지방공무원의 사회활동 참여 욕구 증대를 해소하기 위하여 퇴직 지방공무원을 대상으로 ‘한수풀 도서관친구들’을 결성하여 퇴직 지방공무원의 행복한 인생 2막 설계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한편, 현재 가입의사를 밝힌 퇴직 지방공무원은 11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