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21년 모범음식점 지정 신청 접수
제주시, 21년 모범음식점 지정 신청 접수
  • 강정림 기자
  • 승인 2020.09.16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생뿐 아니라 방역까지 안심"
제주시는 지난 2일 제주시청 제1별관 회의실에서 모범음식점으로 지정된 영업자 294명 대상으로 모범음식점 지정증을 수여하고 친절·위생교육을 실시했다.
제주시는 지난 2일 제주시청 제1별관 회의실에서 모범음식점으로 지정된 영업자 294명 대상으로 모범음식점 지정증을 수여하고 친절·위생교육을 실시했다.

제주시(시장 안동우)는 지역 내 일반음식점을 대상으로 2021년 모범음식점 지정 접수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모범음식점은 음식점의 위생상태, 시설기준, 원재료의 보관 및 관리 등의 전반적인 평가를 통하여 신청업소 중 우수한 업소를 지정하게 된다.

올해 신청 시에는 코로나19의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 음식물을 덜어 먹을 수 있는 기구 제공 등 식사문화개선 과제를 실천하고 업소 내 방역관리가 우수한 업소를 지정하는 「제라진-안심식당」의 신청도 함께 받아 위생뿐만 아니라 방역부분까지 안심할 수 있는 모범음식점으로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될 예정이다.

모범음식점으로 지정되면 상수도 감면 또는 종량제봉투 지원, 시설개선자금 등 각종 융자사업 우선 지원, 모범음식점 간판 설치 등의 혜택을 받게 되며, 더불어 「제라진-안심식당」의 지정이 함께 이루어지면 마스크 등의 물품을 지원받게 된다.

2020년 제주시의 모범음식점은 287개소이며, 2021년 모범음식점의 지정 신청은 9월30일까지 제주시청 위생관리과나 한국외식업중앙회 제주시지부를 방문하여 접수하면 된다.

제주시 관계자는 "위생과 친절서비스 수준이 우수한 업소를 모범음식점으로 지정함으로써 제주시 음식점에서 품격 높은 서비스 제공 및 낭비적인 식사문화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