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제주특별자치도, 2019년 하반기 정기인사 단행
[인사]제주특별자치도, 2019년 하반기 정기인사 단행
  • 강정림 기자
  • 승인 2019.08.02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자 승진 192명, 행정시 교류 99명, 전보 391명 등 총 682명 규모
국장‧총무팀장 등 여성 전진 배치…5급 승진자 55% 여성으로 발탁
현안 부서 생활 민원 해결 능력 강화…격무․기피부서 장기근무자 승진 우대
제주도청
제주도청

제주특별자치도(도지사 원희룡)는 업무성과 중심체제로의 전환을 통해 도정시책 추진력 강화에 역점을 둔 2019년 하반기 정기인사를 2일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 규모는 승진 192명, 전보 391명, 행정시 교류 99명 등 총 682명 규모다.

■〔2019년 하반기 정기인사 규모 : 682명〕
 ▷승 진 : 192명 
    직급(192명) : 2급 1, 3급 6, 4급 18, 5급 33, 6급 43, 7급 8, 8급83
 ▷전 보 : 391명
 ▷행정시 교류(99명) : 전출 42명(제주 28, 서귀 14), 전입 57명(제주 36, 서귀 21)

이번 인사의 기조는 ▲도민행복을 위한 생활민원 적극 해결 ▲민생경제 안정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전문성 제고 ▲일 잘하는 조직 육성이다.

제주도는 민선7기 1주년을 맞아 도정 주요시책의 추진에 힘을 싣도록 한 것은 물론이며 여성 국장급 승진 및 총무팀장, 더 큰내일센터 등 주요 보직에 여성 공무원을 배치했다.

5급 승진에서는 13개 직렬 33명의 승진자 가운데 13명(39.3%)을 여성으로 발탁했으며(행정직 5급 승진자 20명 중 11명(55%)이 여성) 하위직 공무원의 사기진작을 위하여 6급이하 134명(승진인원의 70%)을 승진 시켰다.

특히 업무와 성과 중심으로 체제를 정비해 공직 내부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것이 이번 인사의 특징이다.

상하수도, 환경, 교통, 복지 등 도민 삶의 질과 밀접한 현안부서에는 생활 민원을 적극 해결할 수 있는 역량을 가진 직원을 배치하고, 격무에 따른 인센티브도 부여할 예정이다.

또 일자리 창출 등 주요도정 시책 업무의 연속성을 유지하기 위해 직무특성, 업무수행 능력, 도정 기여도를 감안한 인사 배치에도 역점을 두었다. 아울러 격무 기피부서의 장기근무자에게는 승진 우대 원칙을 반영했다.

청렴 공직자상 구현을 위해 조직 내부에서 물의를 일으키거나 비위공직자, 징계처분자 등에 대해서는 주요보직 배제 원칙을 적용했다.

도 관계자는 "앞으로 민원 해결에 소극적이거나 불친절하고 태만한 직원에 대해서는 책임을 묻는 인사를 시행"하며, "청렴하고 공정한 도정 운영을 위한 공직자상 확립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고 밝혔다.

또한, "연공서열 중심의 근평 제도를 탈피하고 조직 내 합리적 경쟁을 유도하기 위한 조치도 시행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하반기 인사발령(도)

■하반기 인사발령(서귀포시)

■하반기 인사발령(제주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