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동백문학회, 동백문학 2호 발간
[신간]동백문학회, 동백문학 2호 발간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3.01.21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여자중·고등학교 출신 문인들, 14일 발간기념식 정기총회... 신임회장 김순신 수필가
김순신 신임 회장

제주여자중·고등학교 출신의 문인들로 구성된 동백문학회는 최근에 『동백문학』2호를 발간했다.

동백문학회는 지난 14일 발간기념식 및 정기총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발간된 ‘동백문학’ 2호는 시, 시조, 수필, 소설, 인문학 문답 등 제주에 기반을 두고 전국의 문단에서 문학적 성취를 이루고 활발하게 활동하는 회원들의 개성 있는 작품을 소개하고 있다.

또한, 특집에서는 <제주 해녀와 해녀항쟁>을 다양한 시선으로 다루고 있다. 김순이 시인의 해녀 이야기, 한림화 소설가의 해녀항쟁과 그 의미, 김순신과 김영란의 해녀 탐방 이야기를 만날 수 있다.

<나의 삶, 나의 문학>은 동백문학회 초대 회장 김정자 시인의 대표작과 평론으로 꾸몄다. 1966년 <人문학>동인으로 활동을 시작하여 1996년 <문예사조>로 문단에 데뷔한 이래로 꾸준하게 창작열을 불태운 김정자 시인의 작품세계와 문학적 자취를 읽을 수 있다.

동백문학 2호 표지

인문학 기획으로 ‘앎과 삶의 일치, 그 어려운 일’은 예술철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은 김지혜 동문과의 문답이다.

‘예술적 생존법 연구’, ‘오래된 명령과 새로운 수행’, ‘두리안 파이공장’ 등 그녀가 독립 큐레이터로서 기획하고 진행한 예술 프로젝트에 대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한편, 이날 정기총회에서는 동백문학회 창립에 주도적인 역할을 한 김순신 수필가가 신임회장으로 선출됐다.

김순신 신임 회장은 "앞으로 동백문학회가 동문들의 문학창구로 소통을 할 수 있도록 하며 제주의 문학회로써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