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부터 개인밀착 담임교수제도 실시”
“올해부터 개인밀착 담임교수제도 실시”
  • 현달환 기자
  • 승인 2019.03.15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 개개인마다 교수를 배정해 지식・기술・교양 등 가르쳐
제주국제대, 2019학년도 입학식에서 강철준 총장 특히 강조

제주국제대학교(총장 강철준) 2019학년도 입학식이 지난 4일 오전 11시 본관 4층 강철준 총장을 비롯한 보직교수들과 교직원, 총동창회 신진성 회장을 비롯한 동문들이 참석한 가운데 대강당에서 열렸다. 이날 입학식은 강 총장의 입학허가 선언과 신입생 대표의 신입생 선서를 시작으로 진행됐다.

이날 입학식에서 강철준 총장은 입학식사를 통해 “여러분은 특별합니다. 지금 제주국제대학교는 새롭게 도전하는 대학입니다. 기득권이나 관습, 기성관념들을 모두 버리고 새롭게 태어나는 대학입니다. 여기가 여러분의 도전의지를 시험해 볼 수 있는, 그리고 그런 기회를 줄 수 있는 대학입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리고 강 총장은 “올해부터 개인밀착 담임지도라는 제도를 시행합니다. 학생 개개인마다 교수님들이 배정되어 어렸을 때 담임 선생님처럼 애정 어린 지도와 대화가 시작됩니다. 야외 수업 같은 자유로운 수업을 권장하고 교수님과 학생들 간에 격의 없이 오고가는 따뜻한 관심과 사랑을 우선합니다”면서 “이런 교육 방법의 특성화를 통해 여러분을 키워 나가겠습니다. 제주를 이끌어가는 우수한 일꾼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강 총장은 “제주국제대는 여러분을 소중하게 여기겠습니다. 여러분은 부모님의 소중한 아들딸들입니다. 그런 자녀들을 우리 대학에 맡겨 주었기 때문에 우리 교직원들 모두 우리의 소중한 자녀처럼 여러분을 대하겠습니다. 대학 4년뿐만 아니라 여러분의 인생 전반을 책임질 수 있도록 지식・기술・교양을 비롯해 사회생활에 가장 필요한 인적 네트워크까지 구비하도록 가르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