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이후 대비한 지역산업 맞춤형 과제 발굴”
“코로나 이후 대비한 지역산업 맞춤형 과제 발굴”
  • 강정림 기자
  • 승인 2021.10.14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제주테크노파크, 새해 제주지역 주력산업육성사업 수요조사 실시
주력산업·고용창출·기업성장 촉진을 위한 기술개발과 기업지원 본격화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테크노파크(원장 태성길)는 14일 코로나 이후 지역산업의 환경변화에 대응하고, 제주형 뉴딜 촉진, 규제자유특구 연계 지원 과제 발굴을 위해 ‘2022년도 제주지역 주력산업 육성사업’ 수요조사를 29일까지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테크노파크(원장 태성길)는 14일 코로나 이후 지역산업의 환경변화에 대응하고, 제주형 뉴딜 촉진, 규제자유특구 연계 지원 과제 발굴을 위해 ‘2022년도 제주지역 주력산업 육성사업’ 수요조사를 29일까지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제주에서 코로나 이후를 대비해 지역산업 맞춤형 과제 발굴이 이뤄지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테크노파크(원장 태성길)는 14일 코로나 이후 지역산업의 환경변화에 대응하고, 제주형 뉴딜 촉진, 규제자유특구 연계 지원 과제 발굴을 위해 ‘2022년도 제주지역 주력산업 육성사업’ 수요조사를 29일까지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이번 수요조사를 통해 스마트관광, 청정바이오, 그린에너지를 비롯한 제주지역 주력산업을 대상으로 기술개발(R&D)과 기업지원(비R&D) 2개 분야별 과제를 구체화할 계획이다.

지난해의 경우 ‘2021년 제주지역 주력산업 육성사업’ 수요조사를 통해 ▲OBD-Ⅱ 단말을 활용한 관광정보 플랫폼 개발(스마트관광), ▲제주 미생물 및 수자원·생물자원을 활용한 기능성 소재 및 제품 개발(청정바이오), ▲차량번호판 자동인식을 이용한 OCPP2.0 충전시스템 개발(그린에너지) 등 3개의 기술개발 품목지정 과제를 선정하여 2년간 18억원을 지원 중이다. 기업지원 품목지정 6개 과제를 통해서도 제주지역 기업들의 기술·사업화 역량 강화를 지원하고 있다.

‘2022년도 제주지역 주력산업 육성사업’은 기술개발 분야 수요조사를 통해 제주형 뉴딜 촉진 및 규제자유특구 연계 강화를 위한 주력산업의 고용창출형 과제 창출에 중점을 둘 방침이다. 또한 기업지원 분야는 주력산업의 기업역량 강화 및 R&D 사업 연계 강화 과제를 기획하게 된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테크노파크 관계자는 "수요조사 결과를 토대로 최종 과제를 기획해 ‘2022년 제주 지역산업진흥계획’에 최종적으로 반영할 예정"이라며 "선정된 과제에 대해서는 차년도(2022년) 공고를 통해 기술개발 분야는 2년간 최대 5억원 이내, 기업지원 분야는 1년간 최대 5억원 이내에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수요조사에 대한 제안 참여 자격은 기술개발 분야의 경우 지역 중소·중견기업, 대학, 연구소, 지역혁신기관이고, 기업지원 분야는 지역 대학, 연구소, 지역혁신기관 등이 해당된다. 자세한 사항은 제주테크노파크 홈페이지(http://www.jejutp.or.kr), 제주산업정보시스템(http://www.jeis.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수요조사에 대한 문의는 제주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 산업기획팀(064-720-2319)에서 받고 있다.

한편,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테크노파크는 올해 중소벤처기업부 평가에서 전국 최초로 지역산업 성과 평가 S등급, 지역산업진흥계획 평가 S등급을 획득하며, 지역 균형발전과 경제활성화 ‘전국 1위’에 오른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