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애월항 투명방진벽 조류 충돌방지 장치 설치
道, 애월항 투명방진벽 조류 충돌방지 장치 설치
  • 강정림 기자
  • 승인 2021.10.12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억 2000만원 투입 환경부 권장 특수필름 설치공사 착공
제주도청
제주도청

제주특별자치도는 15일부터 12월 중순까지 애월항 투명 방진벽 구간에 야생조류 충돌 방지를 위해 특수필름 설치 공사를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애월항 투명 방진벽은 총 길이 628m, 높이 3~5m로 소음 및 비산먼지 확산 방지를 위해 설치했지만, 야생조류의 충돌로 폐사하는 사례가 발생하면서 대책 마련이 제기돼 왔다.

제주도는 2억 2000여만 원을 투입해 환경부에서 권장하는 ‘야생조류 투명창 충돌 저감 가이드라인’에 맞춰 야생조류가 장애물을 인식할 수 있도록 특수격장 필름*을 부착할 계획이다.

* 야생조류가 장애물임을 인식할 수 있는 5cm×5cm간격의 점자로 제작된 필름

양홍식 도 해양수산국장은 “앞으로도 항만 구조물로 인한 야생동물의 피해 최소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