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추석 연휴 '생활폐기물 특별처리대책' 추진
제주시, 추석 연휴 '생활폐기물 특별처리대책' 추진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1.09.15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연휴기간 생활쓰레기 정상 수거로 시민 불편 최소화 총력”
대한민국특수임무유공자회 제주도지부, 이호항 바닷속 침전물 및 해안쓰레기 5톤 수거
제주시, 추석 연휴 '생활폐기물 특별처리대책' 추진

제주시는 추석 연휴 기간(9.18~9.22)을 맞아 고향을 찾은 귀성객과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쾌적한 명절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추석 연휴 생활폐기물 특별처리대책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특히 연휴 동안 명절 음식 및 선물 포장재 등으로 인해 평소보다 생활폐기물이 많이 배출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생활폐기물 관련 불편 민원 발생 시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비상 연락체계를 구축한다. 또한 생활폐기물 처리대책 종합상황실을 운영해 배출된 생활폐기물의 신속하고 안정적인 수거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또한 음식물류폐기물 종량기(RFID) 장비를 지난 1일부터 15일까지 사전 점검하고, 연휴 기간에도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고장 수리 기동반을 운영할 예정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명절에 과다한 상차림을 자제하고 필요한 만큼 음식을 준비하는 등 음식문화 개선으로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에 동참해주시길 바란다”며 “추석 당일에는 쾌적한 한가위 분위기 조성을 위해 전날 22시부터 생활폐기물을 수거할 계획으로, 수거 이전에 올바른 방법으로 생활폐기물을 분리 배출할 수 있도록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