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회 남북교류 특위, 사)동북아평화경제협회(이사장 이해찬)와의 업무협약 추진키로
도의회 남북교류 특위, 사)동북아평화경제협회(이사장 이해찬)와의 업무협약 추진키로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1.09.09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형 남북교류 협력사업 발굴 및 정보교류 등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남북교류 및 평화협력 지원 특별위원회 강민숙위원장(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과 박원철 위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한림읍 선거구)은 지난 8일 오후 사)동북아평화경제협회와의 업무협약 추진을 위한 사전간담회를 개최하여 9월 내 업무협약과 함께 이해찬 전총리 초청특강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남북교류 및 평화협력 지원 특별위원회 강민숙위원장(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과 박원철 위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한림읍 선거구)은 지난 8일 오후 사)동북아평화경제협회와의 업무협약 추진을 위한 사전간담회를 개최하여 9월 내 업무협약과 함께 이해찬 전총리 초청특강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남북교류 및 평화협력 지원 특별위원회 강민숙위원장(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과 박원철 위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한림읍 선거구)은 지난 8일 오후 사)동북아평화경제협회와의 업무협약 추진을 위한 사전간담회를 개최하여 9월 내 업무협약과 함께 이해찬 전총리 초청특강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사)동북아평화경제협회는 남북 간의 경제협력 사업 및 중국과 러시아를 포함한 경제협력사업 확대 등 반관반민 차원에서 동북아 협력방안을 모색하며 지방자치단체와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우리나라 남북교류사업을 진두지휘하고 있는 단체이며, 이해찬 전총리가 이사장을 역임하고 있다.

강민숙 위원장과 이해찬 이사장은 성공적인 남북교류 및 평화협력 사업을 추진을 위하여 향후 양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정보공유 및 상호협력을 통해 한반도 평화분위기 조성과 평화 정착에 기여하기로 했다.

특히, 남북교류 여건 조성 시 남북교류 평화협력 관련 정보 공유와 북측과의 협의 및 협상 지원, 대북 인도적 지원 및 개발협력 추진 지원, 남북 기업 간 교류협력 지원, 그 밖의 남북산업협력 기반 구축을 위한 사업 등 상호 긴밀히 협력하고 지원하기로 했다.

강민숙 남북교류 특위위원장은 “지방자치단체가 남북교류의 사업자로서 법 조항이 마련된 만큼 이번 사)동아시아평화경제협회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새로운 남북교류시대에 맞춘 제주형 남북교류사업들이 발굴되어 남북교류를 주도하고 평화·통일 공감대 확산의 기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언급했다.

남북교류 및 평화협력 지원 특별위원회는 강민숙위원장을 비롯하여 김대진 부위원장, 고은실, 김경미, 이경용, 양병우, 박원철, 현길호, 김장영 위원까지 9명의 의원들이 활동 중에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