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녕여성농업인센터, 코로나블루 극복 위한 대면 프로그램 확대..."긍정적 호응"
김녕여성농업인센터, 코로나블루 극복 위한 대면 프로그램 확대..."긍정적 호응"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1.04.07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미 센터장 "관내 여성농업인들 건강 및 복지증진 위해 최선 다할 것"
김녕여성농업인센터(센터장 김영미)는 도시에 비해 상대적으로 문화생활의 기회가 적은 여성농업인들의 문화적 소외감을 해소하고 생활에 활력을 높이는데 프로그램을 진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김녕여성농업인센터(센터장 김영미)는 도시에 비해 상대적으로 문화생활의 기회가 적은 여성농업인들의 문화적 소외감을 해소하고 생활에 활력을 높이는데 프로그램을 진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김녕여성농업인센터(센터장 김영미)는 도시에 비해 상대적으로 문화생활의 기회가 적은 여성농업인들의 문화적 소외감을 해소하고 생활에 활력을 높이는데 프로그램을 진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우울감이 확대된 가운데 영농에 바쁜 여성농업인들에게 농한기나 저녁시간 등 틈새시간을 이용하여 건강, 문화, 취미 등 다양한 교육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것.

김영미 센터장은 "코로나19 상황이라 프로그램 운영 시 마스크 의무 착용, 입장전 발열체크, 손소독, 강의실 환기 및 소독 등 철저한 방역지침을 준수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관내 여성농업인들의 건강 및 복지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녕여성농업인센터(센터장 김영미)는 도시에 비해 상대적으로 문화생활의 기회가 적은 여성농업인들의 문화적 소외감을 해소하고 생활에 활력을 높이는데 프로그램을 진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김녕여성농업인센터(센터장 김영미)는 도시에 비해 상대적으로 문화생활의 기회가 적은 여성농업인들의 문화적 소외감을 해소하고 생활에 활력을 높이는데 프로그램을 진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김녕여성농업인센터(센터장 김영미)는 도시에 비해 상대적으로 문화생활의 기회가 적은 여성농업인들의 문화적 소외감을 해소하고 생활에 활력을 높이는데 프로그램을 진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김녕여성농업인센터(센터장 김영미)는 도시에 비해 상대적으로 문화생활의 기회가 적은 여성농업인들의 문화적 소외감을 해소하고 생활에 활력을 높이는데 프로그램을 진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김녕여성농업인센터(센터장 김영미)는 도시에 비해 상대적으로 문화생활의 기회가 적은 여성농업인들의 문화적 소외감을 해소하고 생활에 활력을 높이는데 프로그램을 진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김녕여성농업인센터(센터장 김영미)는 도시에 비해 상대적으로 문화생활의 기회가 적은 여성농업인들의 문화적 소외감을 해소하고 생활에 활력을 높이는데 프로그램을 진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