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헌 문인성 칼럼](2)우헌의 향필- '가화만사성'
[우헌 문인성 칼럼](2)우헌의 향필- '가화만사성'
  • 뉴스N제주
  • 승인 2021.03.01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화예술대전 심사위윈 역임
세계서법예술대전 심사위원 /초대작가
전국서예대전 심사위원 /초대작가
대한민국서예미술대전 초대작가

서예에 큰뜻을 둔 이상 우물 안 개구리가 되지말고 큰물에서 배워야겠다는 생각으로 선비가 과거시험 보러 가듯 수십년을 전국을 돌며 서예에 매진한 결과  지금의 대가가 되기까지 긴 세월을 자신과의 외로운싸움에서 지치지않고 묵묵히 자신의 길을 걸어가는 스승님의 모습을 그려내고 싶었고, 제자로서 그런 발자취를 따라가고 싶습니다...제자들

家和萬事成 가화만사성
家 : 집 가
和 : 화할 화
萬 : 일만 만
事 : 일 사
成 : 이룰 성


집안이 화목하면 모든 일이 잘 이루어진다. 가정은 공동생활이 이루어지는 최소 단위이자, 사회생활의 출발점이다. 따라서 공동체의 근간인 가정이 화목하지 않으면 가족 구성원 사이에 갈등이 생기고, 의심하고 미워하는 마음이 일어나 결국 서로 반목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