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서귀포시, 관내 만 65세이상 홀로사는 어르신 1만1000여 명 실태조사
[이슈]서귀포시, 관내 만 65세이상 홀로사는 어르신 1만1000여 명 실태조사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1.02.23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거상태, 사회관계, 생활여건, 정신건강 및 신체건강 등 전반적인 상황 조사
정창용 과장“돌봄 사각지대 홀로 사는 어르신 발굴...따뜻한 사회 안전망 구축"
사)서귀포룸비니청소년선도봉사자회(대표이사 박승연) 회원 25명은 27일 화요일 서귀포매일올래시장에서  독거노인 및 어려운 이웃 350명을 대상으로 '사랑의 밥차' 무료급식 봉사를 실시했다.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날로 심화되는 서귀포시 초고령 사회에 선제적 대응과 어르신 돌봄체계의 공공성 강화를 위해 3월부터 관내 만 65세 이상 홀로 사는 어르신가구 방문 실태조사를 시행한다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날로 심화되는 서귀포시 초고령 사회에 선제적 대응과 어르신 돌봄체계의 공공성 강화를 위해 3월부터 관내 만 65세 이상 홀로 사는 어르신가구 방문 실태조사를 시행한다고 23일 밝혔다.

※ 근거: 제주특별자치도 홀로 사는 노인 보호·지원 조례 제7조

조사대상은 ‘20년도 말 만 65세이상 주민등록상 1인가구 1만335명과 주민등록상 1인가구가 아니지만 실제 홀로 살고 있는 어르신 등 약 1만1000여명으로 추산되고 있으며, 주거상태, 사회관계, 생활여건, 정신건강 및 신체건강 등 전반적인 상황을 조사한다.

조사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기관의 생활지원사가 어르신 가구를 방문하여 구조화된 실태조사카드를 활용하게 되며, 조사기간은 3월부터 4월말까지로 조사 시작 전 조사인력 교육을 완료할 계획이다.

서귀포시는 실태조사를 통해 발굴된 취약어르신에 대해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연계, 서귀포시홀로사는노인지원센터 사례관리 및 자원연계, 응급안전안심서비스 댁내장비사업 연계 등 어르신 상황에 맞는 돌봄서비스를 연계할 방침이다.

정창용 서귀포시 노인장애인과장은 “실태조사를 차질없이 진행하여 돌봄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홀로 사는 어르신을 발굴하고 지속적인 관리로 따뜻한 사회 안전망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