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한수풀문학회, '문득 섬이 되는 날' 15호 연간지 발간
[문학]한수풀문학회, '문득 섬이 되는 날' 15호 연간지 발간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1.01.10 2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풀문학회(회장 신희자)가 15호 연간지 '문득 섬이 되는 날'을 최근 발간했다고 밝혔다.

2005년 첫 발간을 시작으로 꾸준하게 창작활동을 해온 한수풀문학회는 원담축제 시화전, 시낭송회, 금능리 경로당 어르신들과 함께 한 '꿈꾸는 어르신' 발간 등 지역문학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온 단체로 현재까지 20여명의 회원이 시, 시조, 수필 분야에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해왔다.

특집Ⅰ에서는 손바닥선인장 자생지인 월령리를 탐방하고 자기만의 색깔로 창작한 회원 시 '詩로 여는 손바닥 선인장' 14편을 다뤘다.

또한, 특집 Ⅱ에서는 한수풀문학회 창단 회원인 양영길 시인의 문학과 삶을 조명했다.

특히, 1991년 중앙일보 신춘문예로 등단한 이후 시인이자 평론가로 활동해 온 양영길 시인의 최근 시집 서평도 함께 실었다.

신희자 회장은 "코로나19라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회원들이 지역과 문학에 대한 애정을 바탕으로 생활에서부터 우러나오는 성찰을 통해 꾸준하게 창작활동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꾸준하게 지역민과 소통하는 활동을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