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풋귤 산업에 활력을 넣을 가공공장 준공
서귀포시, 풋귤 산업에 활력을 넣을 가공공장 준공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0.11.20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풋귤 산업에 활력을 넣을 가공공장 준공
서귀포시 풋귤 산업에 활력을 넣을 가공공장 준공

서귀포시는 20일(금) 토평동 공업단지에 위치한「서귀포우정영농조합법인」의 풋귤가공공장에서 준공식을 갖고 본격 제품생산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풋귤 가공공장은 향토산업육성사업인「제주풋귤히든밸류 6차산업화 지원사업」일환으로 추진되었으며, 「서귀포우정영농조합법인」은 2018년 12월 자본보조사업자로 본 사업에 참여하였는데, 지금까지 생산기반시설에 총 18억8천만원을 투입하여 지상 3층 연면적 977.23㎡규모의 가공시설과 기계설비를 구축하여 왔다.

서귀포시에서 지원한 향토산업육성사업은 중앙단위(농림축산식품부)의 공모사업으로 4개년에 걸쳐 총사업비가 30억원이 투입되는 농촌6차산업 활성화를 위한 지원사업이다. 이번에 준공식을 갖은 가공공장은 서귀포시 향토자원인 풋귤을 이용하여 1·2·3차 산업이 융복합된 농촌지역전략산업으로 육성하여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를 목적으로 추진되었다.

준공식에 참석한 김태엽 서귀포시장은 “풋귤은 완숙귤보다 유용한 성분이 더 많이 들어 있어 고기능성 소재 및 식품소재로 많이 개발되고 있고, 그 발전 가능성이 매우 크다고 보고 있다. 이러한 시점에서 가공공장 준공으로 지역 가공산업 발전에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