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첫 축제...2020 서귀포칠십리축제 오는 20일 개최
서귀포시 첫 축제...2020 서귀포칠십리축제 오는 20일 개최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0.11.16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 도모 등 대면 최소화 방식으로 운영
양광순 위원장 "코로나19로 힘든 시기 삶의 활력을 되찾길"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서귀포시(시장 김태엽) 주최 및 서귀포칠십리축제조직위원회(위원장 양광순)가 주관하는 금번 축제는 힘든 여건 속에서도 코로나로 위축된 일상탈피 등 시민들을 위로하고 침체된 지역 공연예술 및 관련 업계 활성화를 위해 개최하게 됐다.

양광순 서귀포시 관광협회 회장
양광순 서귀포시 관광협회 회장

그간 칠십리축제는 지난 8월 20일 전후로 전국적으로 코로나19 감염 재 확산에 따른 한 차례 개최 일정이 연기되었으나, 10월 들어 코로나19 안정세로 전환, 유지 등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에 따른 지역의 대표성과 상징성을 갖고 있는 칠십리축제 만큼은 지역사회 활력 도모를 위해 반드시 개최되어야 한다는 각계 기관, 단체 등의 의견을 수렴하여 대면 최소화 방식으로 최종 개최키로 결정했다.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축제 첫째 날인 20일(금)에는 코로나 위기 극복 등 서귀포 시민의 무병장수를 기원하는‘남극노인성제’를 시작으로 지역 공연예술 및 동아리 단체들이 참여하는‘문화예술 한마당’및 서귀포 3분 관광영화제 입상작 및 제주어 홍보, 초청공연 등이 진행된다.

둘째 날인 21일(토)은 첫날에 이은‘문화예술 한마당’및‘초청공연’, 서귀포 문화도시 조성사업의 일환인 ‘찾아가는 문화도시 105번 문화버스’콘텐츠 홍보,‘칠십리가요제–왕중왕전’이 열릴 예정이다.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양광순 축제조직위원장은“이번 축제는 매우 힘들고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서귀포 시민들에게 전하기 위해 개최하는 것”이라며,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이지만 칠십리축제를 통해 삶의 활력을 되찾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금번 서귀포칠십리축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등 감염예방을 위해 개막식 생략, 먹거리, 체험부스 미 운영 및 현장 공연별 관람인원을 70명(현장 발열체크 등 자가문진표 작성 후 증상 없을 행사장 입장 가능)으로 제한 운영될 예정이며, 행사장을 방문하지 않더라도 온라인(서귀포시 공식 유튜브, 페이스북 실시간 생중계)으로도 생생한 현장을 함께 즐길 수 있다.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문의) 서귀포시 관광진흥과 064)760-3946

※ ‘서귀포칠십리(西歸浦七十里)’ 어원

처음에는 조선시대 정의현청이 있었던 성읍마을에서 서귀포구까지의 ‘거리적 개념’이었으나, 일제강점기를 거치면서 애틋한 그리움과 향수를 상징하는 ‘정서적 개념’으로 발전하여 현재에 이르러서는 서귀포시민의 마음속에 살아 있는 영원한 이상향이자 서귀포의 아름다움과 신비경을 상징하는 고유명사로 이를테면‘ 서귀포의 뿌리와 정서, 이미지’를 함축한 개념으로 정착되었다.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서귀포 대표축제인 제26회 서귀포칠십리축제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서귀포 칠십리야외공연장(천지연광장 내)에서 개최된다(사진=지난해 서귀포 축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