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사소한 작은 관심이 안전문화 정착의 지름길
[기고] 사소한 작은 관심이 안전문화 정착의 지름길
  • 뉴스N제주
  • 승인 2020.11.12 2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원철 용담2동 주민자치팀 주무관
장원철 용담2동 주민자치팀
장원철 용담2동 주민자치팀 주무관

최근 자연재해에서부터 산업현장은 물론 일상생활에서도 우리의 안전을 위협하는 불가항력의 상황들이 많이 발생하고 있다. 각종 사고의 원인은 불가피한 자연발생적인 상황도 있지만 작은 부주의가 커다란 인적, 물적 피해를 우리에게 가져다주는 안타까운 사고가 대부분이다.

각종 재난, 재해를 극복하고 안전한 생활을 위해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시민들 스스로의 안전을 위해 작은 실천들을 이행해 나가는 것이다.  “우리 스스로 할 수 있는 작은 실천이란” 화재 사고 시 대비를 위한 소화기 배치 및 작동점검, 화기 주변 인화성 물질 제거, 비상구 적치물 제거 등과 전기 사용 시 누전차단기를 설치, 월 1회 정상작동 점검, 1개의 콘센트에 여러 개의 전자제품을 사용하지 않는 것, 가스분야에서는 월 1회 가스가 새는지 점검을 하고 가스배관이 녹슬지 않았는지 확인 하는 등이 생활 속 작은 실천이라고 할 수 있다.

우리시에서는 이외에도 여러 가지 생활 속 예방법을 매월 정기적으로 안전문화운동으로 홍보하여 안전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이 같은 예방법이 대단한 일이 아닐지는 모르지만 우리 가족 더 나아가 이웃까지 보호한다면 이보다 대단한 일이 어디 있을까 싶다.

 자연적으로 발생하는 재난, 재해는 물론 교통사고, 화재는 평상시 관심을 가지고 실천한 이 작은 예방법으로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
 우리 모두 사소한 부주의로 당사자는 물론이고 가족 그리고 이웃에게 상처와 아픔을 줄 수 있다는 사실을 항상 인지하고 사소한 작은 실천이 빛을 발해 내 가족, 친구 더 나아가 내 이웃을 지키는 큰 힘이 되길 바래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