곶자왈공유화재단, 환경부 장관상 수상
곶자왈공유화재단, 환경부 장관상 수상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0.11.10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 곶에서 만난 사람 (명사와 함께 하는 곶자왈)_명사 문소리
곶자왈숲속콘서트 중

곶자왈공유화재단(이사장 ‘김국주’)은 환경부가 주관한 ‘제42주년 자연보호헌장 선포기념 자연환경보전 유공자’ 포상식에서 ‘환경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10일 밝혔다.

자연환경보전 유공자 포상은 자연환경보전을 위하여 국민의 공감대 형성에 기여하고, 자연보전의식이 투철하며, 국가발전과 환경행정에 대한 공로가 있는 민간인 또는 단체를 포상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공로로는 △제주 생명의 숲 ‘곶자왈’을 보전하기 위한 ‘곶자왈 공유화’에 13년 간 공헌(2007년~2020년 현재) △사유지 곶자왈 총 861,832㎡(약 26만평) 매입 △곶자왈연구소 운영, 곶자왈 연구조사, 학술행사 개최 △곶자왈생태체험관 운영, 곶자왈 생태교육, 해설사 양성 △곶자왈 홍보행사 개최, 홍보물 제작 등이 있다.

김국주 이사장은 “곶자왈 공유화를 위해 그간 힘써오고, 함께 손을 잡아주신 모든 분들의 노력과 협력이 큰 결실을 얻었다”며 “앞으로도 곶자왈의 지속가능한 보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그 곶에서 만난 사람 (명사와 함께 하는 곶자왈)_명사 문소리
그 곶에서 만난 사람 (명사와 함께 하는 곶자왈)_명사 문소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