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88회 도의회 임시회]김희현 의원, "난개발 책임은 원희룡 도정!" 직격탄
[제388회 도의회 임시회]김희현 의원, "난개발 책임은 원희룡 도정!" 직격탄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0.10.15 0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현 의원, 택지개발 차일피일 미루다 난개발을 제주도가 조장
김희현 부의장
김희현 의원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 김희현 의원(일도2동을, 더불어민주당)은 14일 2020년 제주특별자치도 도시건설국 행정사무감사에서 차일피일 미루는 택지개발사업에 대해 제주 난개발의 원인에 대해 원희룡 도정의 책임론을 제기했다.

2015년 ‘2016년 제주공공택지개발 추진하겠다.’는 원희룡 지사의 발표를 시작으로 2020년 현재까지도 택지개발사업에 대해 검토 중이라는 답변만을 하고 있는 도정의 무능함을 김희현 의원은 지적하였다.

택지개발은 난개발방지를 통한 도내 환경보전과 함께 주거환경 개선 및 안정되고 양질의 주거지 공급과 함께 주거약자를 위한 임대주택부지 확보 등을 목적으로 검토를 시작했다.

제주도의회에서도 지속적으로 택지개발발표를 요청하였고, 원희룡 지사는 수차례 말을 바꿔 말해 도민사회 혼란만을 초래하였고, 그 결과 난개발을 초래하여 도내 환경은 물론 도시의 관리까지도 어려운 실정에 이르렀다.

김희현 의원은 “난개발은 단순 환경만을 파괴하는 것이 아니라,도시의 관리효율을 떨어뜨리고, 삶의 질을 낮추게 되는 원인”이라고 하면서, “계획적인 도시가 아닌 자연녹지 등에 주택지 난립하면서 도로, 상하수도 등 기반시설에 대한 사회적 비용은 증가하고, 학교, 공원, 어린이놀이터 등이 갖춰있지 않아 입주하는 순간부터 민원인이 되는 상황"이라고 안타까워했다.

김희현 의원은 "올해 초 택지개발에 대한 용역까지 완료하고 발표하지 않은 원희룡 도정의 무능함을 한탄하며, 제주도내 난개발 책임감을 통찰하고 앞으로라도 난개발방지 및 환경보전에 힘써주기"를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