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설레이는 가을 원도심...열정 가득찬 미술작품 114점 전시 준비 박차
제주시, 설레이는 가을 원도심...열정 가득찬 미술작품 114점 전시 준비 박차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0.10.13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23일 ~ 11월1일, ‘아트페스타 in 제주’ 비대면 온라인 개최
원도심을 배경 전시행사 진행...침체된 도심 활력 불어넣는 계기"
제주시가 오는 10월 산지천 갤러리, 탐라문화광장, 구)하나 새마을금고 등을 전시공간으로 사용하는 '2020 아트페스타 인 제주'를 시민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막바지 전시 준비에 한창이라고 밝혔다.
제주시가 오는 10월 산지천 갤러리, 탐라문화광장, 구)하나 새마을금고 등을 전시공간으로 사용하는 '2020 아트페스타 인 제주'를 시민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막바지 전시 준비에 한창이라고 밝혔다.

제주시가 오는 10월 산지천 갤러리, 탐라문화광장, 구)하나 새마을금고 등을 전시공간으로 사용하는 '2020 아트페스타 인 제주'를 시민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막바지 전시 준비에 한창이라고 밝혔다.

'2020 아트페스타 인 제주'는 114명의 전문 작가와 더불어 400명의 시민이 참여하는 시민챌린지로 구성되었는데, 지난 7월 참여 작가가 확정된 이후 작가들의 열정이 담긴 작품들이 하나둘 완성되어 오는 15일부터 전시장 설치작업이 시작된다.

세 곳의 공간에서 전시가 준비되는데 먼저 산지천갤러리에는 회화, 조각, 판화, 사진, 공예, 영상미디어, 설치미술 등 67점의 작품이 전시되며, 탐라문화광장에는 입체・설치미술, 조형・휘호 깃발 등 38점이 산지천 수상과 수변 및 다리 위 공간 등에 자리를 잡게 된다.

제주시가 오는 10월 산지천 갤러리, 탐라문화광장, 구)하나 새마을금고 등을 전시공간으로 사용하는 '2020 아트페스타 인 제주'를 시민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막바지 전시 준비에 한창이라고 밝혔다.
제주시가 오는 10월 산지천 갤러리, 탐라문화광장, 구)하나 새마을금고 등을 전시공간으로 사용하는 '2020 아트페스타 인 제주'를 시민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막바지 전시 준비에 한창이라고 밝혔다.

또한 산지천 건너편에 위치한 구)하나새마을금고 건물도 전시장으로 리모델링되어 영상미디어와 설치미술 8점이 1층에 전시되고, 2층에는 시민챌린지 참여자들의 그림 400점이 전시된다.

'2020 아트페스타 인 제주'는 코로나19 확산방지 차원에서 전면 비대면/온라인 전시로 준비되었으며,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소셜미디어를 통해 다양한 영상기법을 활용한 새로운 시도의 전시영상들이 흥미롭게 선보여질 예정이다.

산지천갤러리 입구, 대안공간인 구)하나 새마을금고에는 이동식 전시 관람용 모니터를 설치하여 많은 시민들이 손쉽게 전시회 영상을 관람할 수 있도록 하였으며, 탐라문화광장 주변에 설치되는 야외 설치미술과 조형・휘호 깃발 등 38점에 대해서는 시민들이 안전방역수칙과 거리유지를 준수한다면 직접관람 또한 가능하다.

제주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일상 생활이 위축된 가운데 ⌜아트페스타 인 제주⌟가 도내 예술인들에게는 창작활동의 기회를 제공하고 시민들에게는 일상 속에서 예술품을 관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문화예술로 회복되고 치유되는 소중한 시간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또한, "원도심을 배경으로 하여 전시행사를 진행함으로써 침체된 도심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여 말했다.

제주시가 오는 10월 산지천 갤러리, 탐라문화광장, 구)하나 새마을금고 등을 전시공간으로 사용하는 '2020 아트페스타 인 제주'를 시민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막바지 전시 준비에 한창이라고 밝혔다.
제주시가 오는 10월 산지천 갤러리, 탐라문화광장, 구)하나 새마을금고 등을 전시공간으로 사용하는 '2020 아트페스타 인 제주'를 시민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막바지 전시 준비에 한창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