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하수도 경영관리 효율화·재정건전성 강화 본격 추진
제주도, 하수도 경영관리 효율화·재정건전성 강화 본격 추진
  • 강정림 기자
  • 승인 2020.09.16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장기 경영관리계획 토대 인프라 구축 사업 차질 없이 시행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본부장 이양문)는 보목 공공하수처리시설(이하, 보목하수처리장) 증설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본부장 현공언)는 경영관리 효율화 와 재정건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하수도사업특별회계 중·장기 경영관리계획(2020~2024년)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본부장 현공언)는 경영관리 효율화 와 재정건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하수도사업특별회계 중·장기 경영관리계획(2020~2024년)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본 계획은 지방공기업법에 따라 계획의 실효성과 전문성을 확보하기 위해 관련 전문기관의 용역을 통해 마련됐고, 생산원가분석 등 세부적인 사항뿐만 아니라 재무구조 개선을 위한 중·장기 경영관리목표도 제시하고 있다.

최근 5년 간 재무분석 결과를 살펴보면, 요금 현실화율은 2015년 16.0%에서 2019년 19.9%*로 소폭 상승했지만, 전국 평균 (48.8%)에 비해 낮은 상태다.

▷ (요금현실화율) 생산(처리)원가(원/㎥) 대비 요금(원/㎥) 비율

재무상태는 BTL사업(임대형 민간투자사업) 상환금 및 기존 차입금의 상환으로 부채규모는 감소한 반면, 하수도 시설투자 증가에 따른 자기자본비율이 5.3% 증가했다.

경영성과에 있어 요금 현실화율이 낮고, 시설투자에 따른 자본비용이 늘어 손실액이 매년 늘고 있는 추세이다.

상하수도본부는 향후 주요 투자사업 계획 및 재무 전망, 그리고 경영관리계획을 기초로 하수처리장 증설 및 시설 현대화사업, 하수도관망 등 인프라 구축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할 계획이다.

재정 건전성 강화를 위해 타 지역에 비해 원가가 높은 원인을 분석해 원감 절감 방안도 마련할 방침이다.

또한, 비핵심 업무의 아웃소싱 등 조직운영의 효율성을 기하고, 막대한 투자재원 확보를 위해 향후 경제상황 추이를 보면서 요금 현실화율을 불가피하게 높이는 방안도 진행할 예정이다.

현공언 도 상하수도본부장은 “앞으로 내실 있게 하수도 공기업 경영 합리화 방안을 모색해나가면서 하수도 관련 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과 건전하고 투명한 경영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 특광역시 및 특별도(시), 시·군별 하수도사업 처리원가 현황

* 우리 도 처리원가 : 2,419.34원 출처 : 2018 하수도 통계, 환경부

구분

특광역시 및 특별도()

처리원가(/)

603 ~ 2,419

473.9 ~ 6,444.4

254.2 ~ 13,687.7

평균

1,511.0

3,459.2

6,971.0 원가상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