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농기센터, “키위 파쇄작업 임대 농기계 이용하면 편리”
동부농기센터, “키위 파쇄작업 임대 농기계 이용하면 편리”
  • 강정림 기자
  • 승인 2020.07.30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부터 저상형 트랙터·전용파쇄기 임대 서비스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동부농업기술센터(소장 김성배)는 7월부터 키위 농가 파쇄작업을 지원하기 위해 농기계임대사업소에 저상형 트랙터와 전용파쇄기를 배치해 농가 일손부족을 해결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동부농업기술센터(소장 김성배)는 7월부터 키위 농가 파쇄작업을 지원하기 위해 농기계임대사업소에 저상형 트랙터와 전용파쇄기를 배치해 농가 일손부족을 해결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동부농업기술센터(소장 김성배)는 7월부터 키위 농가 파쇄작업을 지원하기 위해 농기계임대사업소에 저상형 트랙터와 전용파쇄기를 배치해 농가 일손부족을 해결하고 있다고 밝혔다.

2019년 5월 개소한 농기계임대사업소(성읍분소)는 지금까지 1485농가에 1710대의 농기계를 임대, 총 누적이용일 2589일을 기록하며 농업인의 농작업 애로사항 해결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올해 2억 원을 투입해 농가 수요조사를 거쳐 활용도가 높은 트랙터, 굴삭기, 파쇄기 등 14종 17대의 장비를 추가 확보했다.

올해 기준 제주 동부지역 키위 재배면적은 150농가 88.3ha이며, 재배면적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그러나 일부 키위농가는 전정 후 파쇄작업에 의자를 제거한 트랙터를 이용하거나 머리를 숙인 상태로 작업하면서 안전사고의 위협을 받고 있다.

대부분 키위 농가는 전정 후 땅에 떨어진 가지를 군데군데 모아 놓고 수작업으로 파쇄하고 있어 노동력 및 작업시간이 증가하는 등 어려움을 겪어 왔다.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동부농업기술센터(소장 김성배)는 7월부터 키위 농가 파쇄작업을 지원하기 위해 농기계임대사업소에 저상형 트랙터와 전용파쇄기를 배치해 농가 일손부족을 해결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동부농업기술센터(소장 김성배)는 7월부터 키위 농가 파쇄작업을 지원하기 위해 농기계임대사업소에 저상형 트랙터와 전용파쇄기를 배치해 농가 일손부족을 해결하고 있다고 밝혔다.

저상형 트랙터와 전용 파쇄기를 이용하면 기존 대비 비용은 93%, 작업시간은 95% 각각 절감 효과가 있고, 안전사고 위험도 줄일 수 있다.

저상형 트랙터와 전용파쇄기를 이용하면 이동하며 파쇄, 파쇄 칩 분산 및 제초작업을 동시에 할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다.

다만, 이러한 작업을 위해서는 키위하우스 턱의 높이가 지상에서 최소 180cm 이상이어야 하며, 가급적 묘목도 하우스 기둥 사이에 식재해 이동 및 작업에 불편이 없어야 한다.

저상형 트랙터와 전용 파쇄기 1일 임대사용료는 5만 8000원이다.

박찬웅 농촌지도사는 “전용파쇄기를 이용해 쉽고 편리하고 안전하게 작업하길 바란다”며 “많은 농업인이 임대농기계 이용을 통해 경영비를 줄이고 노동부담도 줄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