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농업 분야 '효자' 보험 3종 세트 적극 가입
道, 농업 분야 '효자' 보험 3종 세트 적극 가입
  • 강정림 기자
  • 승인 2020.07.26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작물 재해·농업수입보장·농기계 종합보험 보험료 지원
제주도청
제주도청

제주특별자치도(도지사 원희룡)는 태풍·집중호우 등 자연재해로 인한 농업인의 경영 불안을 해소하고, 농가 소득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을 적극 유도하고 있다고 밝혔다.

농작물 재해보험은 농가가 15%만 부담하면 된다. 보험료는 국비 50%, 도비 35%로 지원하고 있다.

▷농작물 재해보험 2019년 가입 현황 2만3275건·1만7480ha·495억

가입 대상은 농업인 또는 농업법인이며, 대상 품목은 감귤·참다래·콩·감자·양파·당근·무 등 52개다.

도는 지난 22일부터 지역농협을 통해 가을감자, 양배추, 메밀, 브로콜리, 당근 재배농가를 대상으로 가입 신청을 받고 있다.

2019년에는 농작물 재배면적 대비 38.6%의 농가가 가입했다.

이는 2018년 대비 72.3% 증가했는데 매년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건수 및 면적이 증가하고 있다.

▷(`16년) 4.8% → (`17년) 12.2% → (`18년) 22.4% → (`19년) 38.6%

특히, 지난해 돌풍 및 3차례의 연이은 태풍, 가을장마로 인해 피해를 입은 1만 2331 농가에 보험금 612억 원이 지원돼 농가 경영 안정에 큰 도움을 줬다.

또한, 도는 지난 2015년부터 콩·마늘·양배추를 대상으로 농산물 가격하락 시 손실을 보장해주는 ‘농업수입 보장보험’에 대한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농업수입 보장보험도 지난 22일부터 지역농협에서 양배추 재배농가를 대상으로 가입 신청을 받고 있다.

자연재해 외에 농작업 중 보험 대상 농기계를 소유 또는 관리하는 농업인(만 19세 이상)을 대상으로 농기계 종합보험도 지원하고 있다.

보험 가입 농업인은 농기계 작업 중 파손된 농기계, 신체 사고, 대인 배상, 대물 배상에 대해 손실 보상을 받을 수 있다.

농작물 재해보험과 마찬가지로 농기계 종합보험을 통해 보험료의 85%를 지원하고 있다.

▷농작물 재해보험: 자연재해로 인한 농작물 및 농업시설물 피해보상을 통한 농가경영 불안 해소 ▷수입보장보험: 자연재해로 인한 농작물 수확량 감소 및 가격하락으로 농가 수입이 일정수준 이하 하락 시 보장 ▷농기계 종합보험: 농기계 작업 중 발생한 농기계파손, 자기신체사고, 대인·대물 배상에 대하여 보장

전병화 도 농축산식품국장은 “태풍·호우 등 자연재해에 대한 예방 차원에서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을 유도하고 있다”면서 “재해보험 및 농기계 종합보험료 지원 사업 등을 적극 활용해 피해를 최소화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