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지사 “차별·편견 없는 세상이 제주 장애인정책 목표”
원희룡 지사 “차별·편견 없는 세상이 제주 장애인정책 목표”
  • 강정림 기자
  • 승인 2020.07.24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축소 개최
장애인대상 5명·도지사표창 24명 수여… 코로나19 방역에도 만전
원희룡 지사는 24일 오후 2시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여 축사를 했다.
원희룡 지사는 24일 오후 2시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여 축사를 했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24일 “제주도의 목표는 장애인・비장애인 모두 차별과 편견 없이 인간의 존엄성을 누리면서 함께 살아가도록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오후 2시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여 이같이 밝혔다.

원 지사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장애인복지시설의 휴관 조치 등 방역활동에 여러분들이 희생과 협조를 아끼지 않았기 때문에 제주가 지역감염 제로를 이어갈 수 있었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원희룡 지사는 24일 오후 2시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여 축사를 했다.
원희룡 지사는 24일 오후 2시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여 축사를 했다.

이어 “불편한 것은 참을 수 있지만 코로나 감염이 확산되고 제주사회와 의료체계가 무너지는 것은 심각한 일”이라며 “현재의 코로나 위기를 이겨내면서 복지 1등 제주를 만들 수 있도록 모두가 힘을 내고 서로 격려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는 기존 4월 20일에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이날(24일) 개최됐으며, 행사규모도 대폭 축소했다.

또한 행사 참석인원을 50여 명으로 제한했으며 행사장 내에서는 발열체크, 손소독제 배치, 의자 간격 유지, 마스크 착용 등의 코로나19 방역에도 만전을 기했다.

원희룡 지사는 24일 오후 2시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여 축사를 했다.
원희룡 지사는 24일 오후 2시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여 축사를 했다.

기념식에는 장애인대상 5명*, 도지사표창 24명에 대한 표창수여식도 진행됐다.

* 장한장애인대상 1명, 장애인어버이대상 1명, 장애인도우미대상 1명, 장애인복지특별상 2명

한편 제주도는 ▲통합돌봄 선도사업 시범운영 ▲장애인직업재활시설 근로장애인 최저임금 보장 ▲발달장애인 스마트폰 활용한 돌봄서비스 실시 ▲1차 장애인종합복지 5개년 중장기계획 수립 ▲장애인회관·발달장애인 복지관 내년 완공 등 장애인을 위한 정책들을 추진하고 있다.

원희룡 지사는 24일 오후 2시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여 축사를 했다.
원희룡 지사는 24일 오후 2시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여 축사를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