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관광약자 위한 리프트차량 지원 사업 열기
道, 관광약자 위한 리프트차량 지원 사업 열기
  • 강정림 기자
  • 승인 2020.04.01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개 전세버스업자 신청 6:1 경쟁률
제주도청 휘장
제주도청 휘장

제주특별자치도(도지사 원희룡)는 관광약자에게 장애물 없는 관광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사업의 일환인 '관광약자를 위한 리프트차량 지원 사업' 공개모집을 한 결과 24개의 전세버스 업체가 신청해, 6:1의 경쟁률을 높은 보였다고 밝혔다.

제주자치도에 따르면 지난 3월13일 ~ 3월27일 기간 동안 '2020년 관광약자를 위한 리프트차량 지원 사업'을 공고한 결과, 도내 53개 전세버스업체 중 약 45%업체가 공모 사업에 신청했다고 밝혔다.

■정량평가(80%)
▷업체의 금융거래 정지 / 휴·폐업/자율감차이행 여부
▷2019년도 전세버스 운영실태 평가 결과(40%)와+재정건전성(40%)

■정성평가(20%)
▷제주복지관광자문위원회를 개최해 관광약자에 대한 서비스 지원계획 등을 평가

앞으로 도는 부서 내 정량평가와 제주복지관광위원회 정성평가를 거쳐 4개 업체를 선정할 예정이며, 2020.4.9.(금) 도청 홈페이지를 통하여 사업 선정자 명단을 게시 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선정된 자에게 2억원의 범위 내에서 리프트 차량 도입비용의 90%까지 지원하게 된다"며 "동 사업이 마무리되면 기존 전세버스 리프트차량(8대)까지 합쳐 12대로 확충됨에 따라 관광약자의 제주 나들이가 훨씬 수월해질 전망"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