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친환경양식 도모를 위한 배합사료 지원 사업 추진
서귀포시, 친환경양식 도모를 위한 배합사료 지원 사업 추진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0.03.26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식장 46개소 지원, 마을어장 및 연안환경 오염 방지 효과 기대

서귀포시는 친환경양식 도모를 위한 사업으로 올해 보조사업비 31억6200만원(국비 1581, 도비 1581)을 확보하여, 관내 46개 양식어가에 환경친화형 배합사료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2012년부터 전국 최초로 서귀포시가 시범지역으로 선정되어 국비사업으로 추진 중인 사업이며, 생사료 사용으로 인한 연안환경 오염 및 어족자원 남획을 방지하기 위해 지원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치어기부터 출하기까지 100% 배합사료를 사용하여 어류 양식어업을 경영 중인 어업경영체이며, 배합사료 구입 금액의 40% 이내를 지원한다.

서귀포시는 올해 1월 사업 대상자 모집공고를 통해 신청한 사업자들 중 보조금 심의 및 사업 자격에 적합한 어류양식장 46개소를 선정했다.

한편, 서귀포시에서는 전체 사업대상자를 대상으로 배합사료 급이 실태 점검 및 배합사료 사용 교육 등을 배합사료 자율관리회와 동참 후 진행하여 원활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정영헌 서귀포시 농수축산경제국장은“2022년부터 시행될 광어양식 배합사료 사용 의무화 정부정책에 적극 동참하는 어가에 대하여는 각종 양식지원 사업 우선순위 부여 등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으며, 앞으로 더 많은 예산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