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회]제380회 임시회 의안 심사 대비 사전 현장방문 실시
[도의회]제380회 임시회 의안 심사 대비 사전 현장방문 실시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0.03.17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도 있는 심사를 위해 칠성영농 가축분뇨공동자원화시설 등 방문
제주특별자치도의회는 10일 김태석 도의회 의장과 박원철 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 위원장은 '제2공항 건설 갈등 해소를 위한 도민 공론화 지원 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을 공동 발의했다. 사진은 특위 구성 관련 기자회견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위원장 박원철 의원)는 제380회 임시회에 상정된 안건의 심도 있는 심사를 위하여 18일부터 19일까지 2일간 환경영향평가 대상사업장을 현장방문한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위원장 박원철 의원)는 제380회 임시회에 상정된 안건의 심도 있는 심사를 위하여 18일부터 19일까지 2일간 환경영향평가 대상사업장을 현장방문한다고 밝혔다.

첫째날은 칠성영농 가축분뇨 공동자원화시설 증설사업, 남원 감귤거점 산지유통센터 창고시설 증축공사 현장을, 둘째날은 새마을금고 제주연수원 증축사업 현장을 둘러보게 된다.

이번 현장방방문은 사업 추진시 주변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현장에서 확인하고, 환경적 영향을 최소화하는 방안 등이 제대로 반영되었는지 구체적인 설명과 대안을 듣고 오는 20일 이뤄지는 안건 심사시 좀 더 세밀한 환경저감 방안을 제시하고, 환경적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최적의 대안을 마련하기 위해 실시하는 것이다.

박원철 환경도시위원장은 “개발사업이 불가피하다면 환경훼손을 최소화하고 주민불편사항을 해소할 수 있는 여러 방안들이 고민되어야 하며, 현장 확인을 통해 심도 있는 심사가 이루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