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한라 칼럼](60)옐로카펫 위의 풍경
[장한라 칼럼](60)옐로카펫 위의 풍경
  • 뉴스N제주
  • 승인 2020.02.17 20:27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카시/ 장한라 시인
도서출판 시와실천 대표

옐로카펫 위의 풍경

옐로카펫 위의 풍경(사진=장한라)
옐로카펫 위의 풍경(사진=장한라)

캄캄해졌는데
킥보드 줄넘기 갖고 나간 아이들
어디까지 왔나

눈 부릅뜬 태양광 램프
오늘도 야간근무 중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오인애 2020-02-19 11:20:03
보행자의 안전을 위해서
참신한 발상입니다. 옐로카펫!!!

김미향 2020-02-18 14:34:41
옐로카펫?
궁금해서 검색해봤어요.
횡단보도 신호를 기다리는 아동들을 위해 자동차도 사람도 안전을 확보한 곳이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