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한라 칼럼](59)밀납인형의 꿀잠
[장한라 칼럼](59)밀납인형의 꿀잠
  • 뉴스N제주
  • 승인 2020.02.07 18:16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카시/ 장한라 시인
도서출판 시와실천 대표
밀납인형의 꿀잠
밀납인형의 꿀잠

밀납인형의 꿀잠


멈칫,
코 고는 소리 들리는 듯

코로나 입으로나
가리고 다니는 요즘
조심조심 유심히 보는 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오인애 2020-02-19 11:17:20
앗~~~~저 사람 봤는데
인형이었구나 ㅋㅋㅋ

안미자 2020-02-12 07:29:37
사람인줄 알았는데 밀랍인형이었군요. 정말 잘 만들었어요.^^*

김미향 2020-02-08 14:15:20
인형이 아니라 진짜인줄 알았네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