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방기상청 구청사 활용 '혁신창업거점 W360' 조성 준공기념식 개최
제주지방기상청 구청사 활용 '혁신창업거점 W360' 조성 준공기념식 개최
  • 강정림 기자
  • 승인 2019.11.12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Wind) 새로운 바람이 부는 곳 (Watch) 서로 연결되어 세상을 바라라보는곳 (Wish)사람들의 꿈이 이루어 지는 곳 (360°) 한계를 두지 않고 세상을 바라봄
제주특별자치는 건입동에 위치한 (구)제주지방 기상청 청사 건물을 구도심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리모델링해 창업 및 성장지원 인프라 장소 '혁신창업거점 W360'를 조성하고 13일 준공기념식을 개최한다.
제주특별자치는 건입동에 위치한 (구)제주지방 기상청 청사 건물을 구도심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리모델링해 창업 및 성장지원 인프라 장소 '혁신창업거점 W360'를 조성하고 13일 준공기념식을 개최한다.

제주특별자치는 건입동에 위치한 (구)제주지방 기상청 청사 건물을 구도심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리모델링하여 창업 및 성장지원 인프라 장소 '혁신창업거점 W360'를 조성하고 13일 준공기념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준공기념식에는 원희룡 도지사, 도의회 의원, 국토교통부․중소벤처기업부․LH 관계자와 제주시장, 제주지방기상청장, 도시재생지원센터장, 창조경제혁신센터장, 도시재생 주민협의체 등 1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혁신창업거점 W360'구축은 제주지방기상청 신축으로 활용되지 않고 있던 구청사(지상 2층, 연면적 959㎡)를 제주도가 주변공간에 대한 국유재산 사용협의를 거쳐 제주시 원도심 활성화사업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총 912백만원의 사업비를 투자하여 건물전체에 대한 리모델링을 함으로써 지역기반 혁신창업 지원 및 스타트업 육성공간으로 재탄생하게 된 것이다.

이 곳은 입주 기업들이 고정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입주실, 콘텐츠, 창작자를 위한 영상 스튜디오, 단기 프로젝트를 운영할 창업자를 위한 프록젝트 룸 등 창업자들이라면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한 협업공간 등으로 구성됐으며 향후 지역기반 혁신창업과 관련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양문 도시건설국장은 “ '혁신창업거점 W360'은 쇠퇴한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혁신창업의 거점공간으로써 육성될 것”이라며 “원도심을 기반으로 한 소규모 비즈니스 확대를 통해 도심지의 유휴공간을 채우고 민간주도로 도시를 활성화시키는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의 전초기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는 건입동에 위치한 (구)제주지방 기상청 청사 건물을 구도심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리모델링해 창업 및 성장지원 인프라 장소 '혁신창업거점 W360'를 조성하고 13일 준공기념식을 개최한다.
제주특별자치는 건입동에 위치한 (구)제주지방 기상청 청사 건물을 구도심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리모델링해 창업 및 성장지원 인프라 장소 '혁신창업거점 W360'를 조성하고 13일 준공기념식을 개최한다.

도시재생사업으로 조성된 '혁신창업거점 W360'은 앞으로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운영 및 지원을 담당하며, 도시재생지원센터와 함께 원도심의 일자리 창출 및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해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혁신창업거점 W360 블록체인 및 빅데이터 분야로 특화한 기업을 대상으로 입주기업을 모집하여 22개 업체가 지원하여 심사를 통하여 최종 7개 업체를 선정하여 입주를 완료했다.

▷2017년 10월 31일 도시재생지원센터와 제주지방기상청,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는 서로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협약서를 체결하여 기상·기후와 관련한 정보와 인프라의 공동 활용으로 도시재생 및 창업 생태계 조성을 통해 원도심 활성화에 기여하고 상호간의 유대강화 및 협력 증진을 목적으로 협약서를 체결해 협력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기관별 역할
▷제주도 : 제주시 원도심(모관지구) 도시재생사업 추진 ▷도시재생지원센터 : 혁신창업거점 기반시설 조성 및 지역 연계 지원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 : 지역혁신 창업 프로그램 운영 지원 ▷제주지방기상청 : 舊) 청사 및 주변공간 국유재산 사용협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