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8회 제주특별자치도4-H대상 시상식 개최 예정
제38회 제주특별자치도4-H대상 시상식 개최 예정
  • 강정림 기자
  • 승인 2019.11.08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9일 서귀포농업기술센터에서 400여 명 참석, 4개 부문 5명 시상 등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 전경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 전경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원장 정대천)은 9일 서귀포농업기술센터에서 도4-H본부, 도4-H연합회, 학교4-H회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38회 제주특별자치도4-H대상’ 시상식이 열린다고 밝혔다.

도-H대상은 ‘좋은 것을 더욱 좋게, 실천으로 배우자’라는 4-H금언을 생활화 하고 헌신적 봉사활동으로 4-H발전에 공이 많은 우수 회원 및 지도자를 선발 포상해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1982년부터 시상해 오고 있다.

시상식에는 도 김성언 정무부지사, 도의회 조훈배 농수축경제위원회부위원장, 제주일보 부영주 부사장, 농업인단체협의회 강수길 회장 및 농업관련 기관·단체장이 참석해 시상과 축하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Head(두뇌)․Heart(마음)․Hand(손)․Health(건강)의 첫 글자를 딴 4-H 운동은 청소년들에게 유능한 민주시민의식을 길러주고 농심함양 등 미래세대 육성을 위한 실천적 사회교육운동이다.

이날 4-H 발전에 공로가 큰 우수회원 12명에게 도지사, 도의회의장, 도교육감 표창을 수여한다.

또한 도4-H본부(회장 김명훈)에서는 우수 학생4-H회원 4명에게 120만 원의 장학금이 전달된다.

올해 영예의 대상은 △4-H봉사 고귀한(서귀포시4-H연합회) △모범4-H회 꿩지빌레4-H회(신엄중학교) △모범4-H회원(청년) 김한나(제주시4-H연합회) △모범4-H회원(학생) 현경탁(한림공업고등학교) △모범4-H지도자 김경희 지도교사(삼성여자고등학교)가 수상했다.

4-H봉사 대상 고귀한 회원은 15년 동안 4-H 3대 교육행사, 과제활동, 지역사회 봉사 등 4-H활성화에 기여하였고 서귀포시4-H연합회 회장과 도4-H연합회 사무국장을 역임하면서 4-H 리더로서의 역할을 묵묵히 수행해 후배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되고 있다.

모범4-H회 대상 꿩지빌레4-H회(신엄중학교)는 청소년의 달 행사, 진로탐색 활동, 농심 배양, 건전한 청소년 인격 함양 등 학교 생활속에서 지덕노체 4-H이념을 실천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모범4-H회원(청년) 대상 김한나 회원은 현재 제주시4-H연합회 부회장을 맡아 침체되어 있던 4-H회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과제활동을 기획 추진하는 등 청년농업인 결속에 기여하고 있다.

모범4-H회원(학생) 대상 현경탁 학생은 현재 한림공업고등학교 4-H회장을 맡아 모든 일에 책임과 솔선수범을 보이고 있으며, 4-H회 활동을 통해 변화된 자신의 모습을 학교 교지에 기재 하는 등 4-H 활동의 아주 긍정적인 모범 사례를 보여주고 있다.

모범4-H지도자 대상 김경희 지도교사는 학교4-H회 활동을 통한 전인적 인재양성을 목표로 다양한 과제활동을 통해 긍정적 성과를 내고 있으며, 오랜 경력을 바탕으로 체계적인 프로그램을 운영해 지난해 한국4-H대상 학교4-H부분 본상 및 도4-H대상 모범4-H회(단체) 부문을 수상하는 등 4-H 지도교사로서의 표본이 되고 있다.

한영규 농촌지도사는 “사회변화에 맞게 4-H 운동을 전개하는 한편 제주 미래 주역으로 육성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