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당도서관,「2024년 길 위의 인문학」참여자 모집
우당도서관,「2024년 길 위의 인문학」참여자 모집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4.06.07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13일부터 주민 30명 모집해 총 11회에 걸쳐 강연과 탐방 병행 진행
- 6월 13일부터 주민 30명 모집해 총 11회에 걸쳐 강연과 탐방 병행 진행 -
- 6월 13일부터 주민 30명 모집해 총 11회에 걸쳐 강연과 탐방 병행 진행 -

우당도서관은 6월 13일부터 강연과 탐방을 병행한「2024년 길 위의 인문학」프로그램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길 위의 인문학 사업은 독서와 결합한 새로운 독서문화의 장(場) 구축을 목표로 하는 인문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은 지역주민 30명을 대상으로 오는 6월 25일부터 7월 30일까지 총 11회에 걸쳐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오후에 운영된다.

이번 길 위의 인문학은 <제주의 돌(石) 문화로 들여다보는 제주인의 삶>이라는 주제로 ▲강정효 작가(제주민예총 전 이사장), ▲김유정 미술평론가(제주문화연구소장), ▲정은희 제주문화연구소 대표, ▲고광민 제주섬문화연구소 선임연구원 등 인문학자들의 강연과 탐방으로 구성된다.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는 제주시민은 6월 13일부터 책섬 제주 누리집(http://woodang.jejusi.go.kr/)의 프로그램 사전신청란에서 접수하면 된다.

※ 문의: 우당도서관(☎064-728-8344)

서연지 우당도서관장은 “인문학자들과 강연 및 탐방을 통해 지역의 문화와 역사에 대해 깊이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며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