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여행 중 렌터카 이용 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임시표지 발급 확대
제주여행 중 렌터카 이용 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임시표지 발급 확대
  • 강정림 기자
  • 승인 2019.07.1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의 도서지역 여행 시 임시표지 발급을 통한 주차편의 제공
제주시청(사진 =제주시)
제주시청(사진 =제주시)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2018. 5월 ‘장애인등 편의증진법 시행령’개정에 따라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임시표지를 발급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기 표지발급된 자동차를 가지고 도서지역을 방문하기 어려워 도서지역에서 대여 또는 임차하여 차량을 사용하는 경우, 장애인의 이동편의 및 여가활동 증진을 위하여 표지발급이 확대됐다.

임시표지 발급대상은 기존 장애인 주차표지 발급자로 주소지 관할 주민센터에서 차량렌트 계약서, 기타서류 등으로 렌트 의사를 확인 후 유효기간을 정하여 임시 주차표지를 발급하고 있다. 차량번호는 배차받은 후 본인이 직접 기입할 수 있고, 임차차량 반납 시 임시표지는 직접 폐기해야 한다.

단 여행지에서는 임시표지가 불가함을 주의해야 한다. 주소지 관할 주민센터에서만 기존 표지 발급여부 파악 후 임시표지를 발급하므로, 임시표지 발급을 희망하는 자는 여행지 이동전에 미리 신청하면 된다.

제주시 관계자는 “휴가철을 맞아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임시표지 발급을 통해 보행이 불편한 장애인의 여행 시 주차편의 증진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이동취약계층인 장애인 편의증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