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드림스타트, ‘가족과 함께 푸드테라피’ 프로그램 운영
제주시 드림스타트, ‘가족과 함께 푸드테라피’ 프로그램 운영
  • 강정림 기자
  • 승인 2019.07.1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약계층 아동에게 맞춤형 통합서비스 지원을 통한 사전예방적 서비스체계 강화
제주시청(사진 =제주시)
제주시청(사진 =제주시)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드림스타트 아동 및 가족 18가구 45명을 대상으로 '가족과 함께 푸드테라피' 정서·행동분야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가족과 함께 푸드테라피’는 13일, 10시부터 3회기에 걸쳐 쿠키 만들기 및 식빵을 이용한 푸드테라피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가족과 함께 푸드테라피’는 아동들이 학업에서 오는 스트레스를 해소시키고, 오감을 활용한 요리수업을 통해 가족 내 상호작용 증대로 정서적 안정을 위한 프로그램이다.

한편, 2018년에는 40명‧246만원을 지원해 참여 아동과 가족의 긍정적인 가족관 형성 등으로 아동 뿐 만 아니라 가족에게도 높은 만족도를 주었다.

“드림스타트 사업”은 국민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 등 취약계층가정 중 0세(임산부)부터 12세 아동 및 가족에게 건강과 복지, 보육을 통합한 맞춤 서비스를 전문적으로 제공하는 아동 복지프로그램으로, 신체·건강, 인지·언어, 정서·행동, 부모·가족 4개 분야 30개 사업으로 구성됐다.

신체·건강분야로는 건강검진, 예방접종 등 11개 사업, 인지·언어는 유아창의독서, 기초학습지도 등 4개 사업, 정서·행동은 영화‧공연관람 등 8개 사업, 부모·가족은 찾아가는 부모상담, 가족캠프 등 7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