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2분기 불법광고물 정비 최우수 읍면동 선정
서귀포시, 2분기 불법광고물 정비 최우수 읍면동 선정
  • 강정림 기자
  • 승인 2019.07.10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법광고물 정비 → 성산읍, 표선면, 서홍동, 중문동 최우수 선정
2019년 2분기 불법 유동광고물 정비실적을 평가한 결과 최우수 읍면동으로 성산읍(읍장 정영헌)과 표선면(면장 현덕봉), 서홍동(동장 김형필), 중문동(동장 양동석)을 선정했다.
2019년 2분기 불법 유동광고물 정비실적을 평가한 결과 최우수 읍면동으로 서홍동(동장 김형필), 성산읍(읍장 정영헌), 중문동(동장 양동석), 표선면(면장 현덕봉)을 선정했다.

서귀포시(시장 양윤경)는 쾌적한 도심환경 조성을 위해 5개 읍·면 및 12개동을 대상으로 2019년 2분기 불법 유동광고물 정비실적을 평가한 결과 최우수 읍면동으로 성산읍(읍장 정영헌)과 표선면(면장 현덕봉), 서홍동(동장 김형필), 중문동(동장 양동석)을 선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이어 우수 읍면동에는 남원읍, 송산동, 중앙동, 천지동, 동홍동, 대륜동, 예래동 7개 읍면동을 선정했다.

불법 유동광고물 정비실적 평가는 쾌적한 가로환경 조성을 위해 읍․면․동간 선의의 경쟁을 통해 불법 유동광고물을 정비해 나가는 서귀포시에서 차별화된 시책으로, 매월 주요도로변 순찰을 통해 도로변에 제거되지 않은 불법 유동광고물 수량을 체크하는 불법광고물 정비실적과 계고 및 과태료부과 등 행정처분 실적 등을 종합하여 매월 평가내용을 합산하여 2분기 우수부서를 선정했다.

2분기 불법 유동광고물 정비실적 최우수 읍면동에는 오는 11일 공감토크(직원조회)시 시장님 표창과 포상금 각각 30만원이 지급된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지속적인 불법 광고물 정비를 통하여 쾌적하고 아름다운 서귀포시 가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