귤꽃향기축제로 노지문화와 자연의 아름다움이 만나다!
귤꽃향기축제로 노지문화와 자연의 아름다움이 만나다!
  • 현달환 기자
  • 승인 2024.04.30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 봄꽃하영이서 귤꽃향기축제 ‘귤꽃향기 몬딱’개최
5월 5일 어린이날, 상효2동 마을회관 일원

서귀포시와 서귀포시 문화도시센터는 올해 두 번째를 맞이하는 `2024 봄꽃하영이서 귤꽃향기축제'를 개최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지난 4월 27일 하례리에서 시작하여 5월 12일까지 서귀포 마을 곳곳에서 릴레이 형식으로 진행된다. 이 축제는 귤꽃향기와 더불어 문화예술과 마을문화를 결합한 서귀포의 노지문화를 대표하는 축제이다.

귤꽃이 피는 시기에 맞춰 열리는 이 행사는 시민과 마을기획자들이 직접 기획하고 운영하며, 축제를 통해 노지문화의 소중함과 가치를 재발견하고 공감하는 계기를 마련한다.

올해는 총 8개 마을이 105개 마을을 대표하여 참여하고 있으며, 동상효마을에서는 이번 축제의 메인 행사인 `귤꽃향기 몬딱'을 5월 5일 개최할 예정이다.

이 행사에서는 올해 참여마을을 중심으로 노지문화를 모아 소개하고, 4년간 축적된 문화도시가 시민과 함께 재발견한 노지문화를 공유하고 즐겁게 어울릴 수 있는 피크닉형 놀이터로 서귀포만의 어린이날을 모색하기 위한 시민행사다.

이번 행사는 귤밭에서 피크닉을 즐길 수 있는 `귤꽃피크닉', 육아에 지친 부모들을 위한 `키즈카페', 그리고 다양한 노지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과 노지문화 전시, 노지 문화마켓, 그리고 귤꽃 푸드마켓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있다.

축제기간 동안 8개 마을에서는 매일 `귤꽃마을산책'이 이루어진다. 이는 주민들이 공동작업으로 제작한 이정표와 랜드마크를 따라가며 각 마을의 특징을 살펴볼 수 있는 트래킹코스 프로그램이다. 코스를 완주한 후 축제 홈페이지에 게시글을 남기면 기념품을 주기도 한다.

이광준 서귀포시문화도시센터 센터장은 “2024 봄꽃하영이서 귤꽃향기축제는 서귀포 봄꽃과 귤꽃을 테마로 마을 곳곳이 연결되고 자생단체와 민간단체의 작은 축제를 포괄하는 제주도 최초 릴레이 플랫폼형 축제를 지향한다. 주민과 관객이 함께 노지문화의 가치를 공감하고 느낄 수 있는 이번 축제에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관련 문의는 서귀포시문화도시센터(064-767-9504)로 하면 되며, 자세한 사항은 서귀포시문화도시센터 봄꽃하영이서 축제 홈페이지(www.nojifestival.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