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지역사회 통합 돌봄 선도사업 시작을 알리는 출범식 개최
제주시, 지역사회 통합 돌봄 선도사업 시작을 알리는 출범식 개최
  • 현달환 기자
  • 승인 2019.06.21 2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오후3시 제주시청 별관 1층 회의실에서 150여명 참석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제주시 관계자는 “장애인 분애 지역사회 통합 돌봄 선도사업으로 선정됐다”며 “도움이 필요한 장애인을 대상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어울려 살아갈 수 있도록 제주에 맞는 지속가능한 장애인 모델 개발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 밝혔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이번 출범식에는 원희룡 제주도지사, 김희현 제주도의회 부의장을 비롯한 도의원, 임호근 보건복지부 커뮤니티케어추진단장등과 지역에서 선도사업을 함께 추진할 장애인 관련 단체 등 51개소 협력기관 등 180여명이 참석했다.

또한 발달장애인들로 구성된“하음 앙상블”축하공연과 장애인 인권 헌장 낭독을 통하여 지적발달장애인들이 지역사회와 함께 어울려 살아갈 수 있다는 소중한 자리가 되었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제주시 관계자는 “장애인이 생활하던 곳에서 주거, 보건의료, 요양, 돌봄, 독립생활이 통합적으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행복플래너 운영 24시간 긴급돌봄 센터, 자립체험주택 및 행복주택 운영과 장애인 건강주치의 제도를 통하여 지역사회와 함께 어울려 살아갈 수 있도록 사람 중심의 선도사업을 추진하겠다”는 한 의지를 보였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제주시(시장 고희범)는 보건복지부의 지역사회 통합 돌봄 (커뮤니티케어) 장애인 분야에 선정되어 본격적인 선도 사업 추진을 알리는 출범식을 21일 오후3시 시청 1별관 회의실에 개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