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한라 칼럼](44)새벽을 사랑한다면
[장한라 칼럼](44)새벽을 사랑한다면
  • 뉴스N제주
  • 승인 2019.05.30 19:00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카시/ 장한라 시인
도서출판 시와실천 대표

새벽을 사랑한다면

마음을 푸르게 덧칠할 일이다
새날 피어난 구름에 감사하며
선원들의 고단함을 위해 기도할 일이다
하늘과 바다가 조화롭기를 건반을 두드리는
파도소리 귀 기울일 일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조우진 2019-06-03 09:04:50
새벽을 깨우는자만이 누릴 수 있는 호사련가

조명발로 빛나는 계단

피아노 건반이 되고

한치잡이 집어등은 건반의 터치 위치

동쪽 끝 기운 받아 코발트 빛 앙상블

안미자 2019-06-01 11:03:53
장선생님. 제주도의 새벽도 참 아름다워요.
6월에도 늘 건강하시고 희망차고 행복한 나날이 되시길 기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