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제주비엔날레 방향 및 제도 모색 토론회
2020 제주비엔날레 방향 및 제도 모색 토론회
  • 현달환 기자
  • 승인 2019.05.13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엔날레의 특성화 및 안정적 운영을 위한 제도 검토 논의
강민숙 도의원
강민숙 도의원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문화관광체육위원회(위원장 이경용의원)는 오는 21일 오후 2시 의회 대회의실에서 ‘제주비엔날레 방향 및 제도 모색’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토론회는 2020년 개최예정인 제2회 제주비엔날레의 방향성과 예술감독의 역할, 비엔날레 운영조직 및 지속성을 위한 제도적 보완 방향 등에 대해 논의될 예정이다.

주제발표는 정준모 미술평론가가 ‘비엔날레의 운영과 지역 특성화 방안 모색’을 발표할 예정이며, 토론자로는 제1회 비엔날레 자문위원으로 참여한 강민석 제주미술협회 회장, 참여작가인 이명복 작가, 제주청년 미술작가회 회장인 조기섭 작가, 독립 큐레이터로 활동 중인 오현미 큐레이터 및 최정주 제주도립 미술관장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번 토론회 좌장을 맞고 있는 강민숙 문화관광체육위원회 의원은 “이번 토론회는 지난 조례 제정에 따른 토론회로, 토론자 토론 외에 현장 참여자분들의 토론을 적극적으로 진행할 예정으로 제주도 미술 및 문화 관계자 분들의 폭넓은 참여와 의견 개진이 이루어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