렛츠런파크 제주, 어린이 도민정원사 체험학교 운영
렛츠런파크 제주, 어린이 도민정원사 체험학교 운영
  • 현달환 기자
  • 승인 2019.04.30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본부장 윤각현)는 도내 어린이집 원생 300명을 대상으로 ‘꼬마 도민정원사 체험학교’를 오는 5월 2일부터 7월 18일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마가 시행되지 않는 평일에 운영되는 이번 교육은 평소 출입이 금지된 경주로 내부 1500㎡의 유휴지에 교육장을 조성하고 버려지는 빗물 등 자원에너지를 활용해 농작물을 키우고, 도심 속에서 농사를 체험할 수 있는 생태교육공간으로 새롭게 변신했다.

조경 설계사, 식물 스타일리스트 등으로 구성된 전문 강사진이 아이들과 함께 배정된 텃밭에서 ▲계절별 식물 재배 ▲텃밭에서 만나는 곤충들 ▲생태놀이 ▲수확한 채소로 요리하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녹지공간이 부족한 도시에서는 자연을 느끼고 체험할 기회가 많지 않다. 특히 도심에서 생활하는 아이들일수록 흙을 밟고 식물을 키우는 기쁨을 느끼기 쉽지 않다. 그래서 요즘은 옥상텃밭, 상자텃밭 등 자투리 공간을 활용해 간단한 농사를 짓는 것이 인기를 끌고 있다.

렛츠런파크 제주 관계자는 ”이번 텃밭 가꾸기 교육을 통해 어린이들이 직접 작물을 기르고 관찰하는 활동을 함으로써 자연의 소중함과 건강한 먹거리에 대해 경험해 볼 수 있는 좋을 기회가 될 것“이라며 ”지역을 대표하는 공기업으로써 앞으로도 자연을 사랑하고 농업의 중요성을 알리는 교육사업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